토글 네비게이션

뉴스

Home 뉴스
게시글 검색
강북_우이동 예술인주택
지방자치TV 조회수:388 59.6.229.160
2020-01-02 13:49:01

◀앵커▶

수도권 소식입니다.

 

강북구 내 문화예술인들에게 안정적인 주거 환경을 제공하고 창작 활동을 지원하게 될 우이동 예술인주택이 문을 열었습니다. 교통이 편리한 데에다가 최대 10년까지 거주할 수 있어서, 지역의 문화예술을 활성화하는 데 큰 버팀목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VCR]

강북구가 지난 17일 삼양로165길에 건립된 우이동 예술인주택에서 입주를 기념하는 현판식을 개최했습니다.

 

예술인주택은 예술인들의 주거 안정과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강북구와 SH 공사가 협약을 맺어 조성한 수요자 맞춤형 시설입니다.

 

예술인 주택은 대지면적 217.6㎡의 지상 5층 건물로, 1층은 주차장과 입주자들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커뮤니티실이 들어서 있고, 2층부터 세대별로 거주할 수 있습니다.

 

특히 버스 정류장과 경전철 북한산 우이역이 도보로 5분에서 10분 거리에 있고, 주변에 북한산 국립공원과 솔밭공원이 위치해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는 게 특징입니다.

 

현재 전체 10세대 가운데 5세대가 입주한 상태로, 지난 3일까지 진행된 잔여 세대 모집 공고에는 모두 24명이 신청서를 제출했습니다.

 

강북구는 응모자들을 대상으로 신청 자격과 세대원의 무주택 여부, 월평균 소득과 자산 기준 조건 등을 심사해 최종 입주자를 선정할 예정입니다.

 

최초 계약 기간은 2년으로, 요건을 유지할 경우 2년마다 갱신이 가능해 최대 10년까지 거주할 수 있습니다.

 

강북구는 우이 예술인 마을이 문을 열게 돼 창작 활동에 전념할 수 있을 토대가 마련됐다며, 지역 내 문화예술인들과 함께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서울을 대표하는 역사문화관광의 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전했습니다.

댓글[0]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