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글 네비게이션

뉴스

Home 뉴스
게시글 검색
국회_전국민 재난지원금
지방자치TV 조회수:95 218.152.213.104
2021-07-29 13:44:50

 

 

◀ 앵커 ▶

전국민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겠다는 민주당의 당론을 따를 수 없다던 정부가 또 한발 물러섰습니다. 김부겸 총리와 홍남기 부총리도 80% 지급안이 옳다고 주장했는데요. 여당의 압박이 이어지자 여야가 합의하면 전국민 지급을 검토하겠다고 번복했습니다. 

 

◀ 리포트 ▶

지난 13일 더불어민주당이 코로나19 ‘전국민 재난지원금’을 당론으로 확정하고 정부와 이를 협의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국민의힘 의원들이 전국민재난지원금 합의에 반발하며 협의 두 시간 만에 합의는 번복 되었습니다.

 

회동 다음 날 열린 국회 기재위 전체회의에서 소상공인 지원 우선을 주장해온 국민의힘 소속 의원의 반발이 터져 나왔습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도 정치 논리에 휘둘려서는 안 된다며 여야 대표 합의를 막아섰습니다.

 

정부와 국민의힘이 전국민 지급안에 반대의 뜻이 확고한 상황입니다. 국민의힘은 전날 당대표 합의를 번복하고 ‘선별지원’ 입장을 고수하며 철저한 추경안 심사를 예고했습니다.

 

같은 날 더불어민주당은 코로나19 ‘전국민 재난지원금’을 당론으로 확정, 합의를 했으면 지켜야 한다며 야당을 압박했습니다.

 

16일 회의에서도 홍 부총리는 "기초생계급여를 요건에 맞는 사람에게만 드리듯이 지원금도 꼭 필요한 사람에게만 드리는 게 효율적"이라며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하지만 김 총리는 여야가 합의하면 재검토할 수 있다며 한 발 물러섰습니다.

 

국회는 23일까지 2차 추경안을 처리한다는 계획. 당정 간 갈등도 노출된 상황에 향후 여야의 합의가 더욱 중요해 보입니다.

 

댓글[0]

열기 닫기